㈜경농·농촌진흥청 고령지농업연구소 공동연구
경사지·대면적·시설과채류 재배지 균일 관수 효과

경사가 급한 고랭지배추 재배지에서 활용 가능한 자동관수시스템이 개발됐다. ㈜경농은 농촌진흥청 고령지농업연구소와 공동으로 노지 스마트팜을 위한 핵심기술인 ‘고랭지배추 경사지 맞춤형 자동관수시스템’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고랭지배추는 기본적으로 저온성 작물인 배추를 한여름에 재배하는 관계로 해발 700m 이상의 고랭지에서 제한적으로 재배되고 있다. 재배기간은 70일 정도로 짧지만 한낮의 더위를 이겨내기에는 어려움이 많다. 또한 경사가 심해 균일한 관수가 어렵다. 이에 ㈜경농과 고령지농업연구소는 경사지에서도 균일하게 물을 줄 수 있는 관수시스템을 연구했다. 3년 간의 연구를 통해 첨단 기능을 장착한 자동관수 ICT 스마트팜 시스템과 경사지에서도 균일하게 물을 공급할 수 있는 핵심상품을 개발했다.

‘압력보상형 지선밸브’로 수압 문제 해결

경사지의 경우 고도차에 의한 자연수압으로 관수량이 변하는데, 보통 고도 10m 차이 당 수압 1bar가 증감한다.
이로 인해 고도가 높은 지역은 수압이 감소해 정상 살포가 되지 않고, 저지대는 수압이 증가해 관수량이 많아지거나 점적테이프, 분수호수는 터지기도 한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경농과 농촌진흥청 고령지농업연구소는 압력보상기능이 내장된 밸브와 스프링클러를 개발했다.
‘압력보상기능’은 공급되는 수압의 변화가 있더라도 비교적 일정량의 물량만 공급하는 기능이다. 점적테이프를 연결하는 라인밸브에 적용한 ‘압력보상형 지선밸브’는 일반밸브 대비 압력을 평균 15.3% 감소시키고, 통수량을 평균 48% 감소시킨다. 이에 적정압력(1bar) 이상으로 공급되어 문제가 되는 관수물량 편차 및 관수자재 파손을 예방할 수 있다.

대면적·시설과채류 균일 관수 효과 있어

‘압력보상형 지선밸브’는 경사지 균일관수를 위해 개발했지만, 대면적 관수 시 발생하는 문제점도 해결할 수 있다.
펌프와의 거리에 따라 수압의 편차가 발생하는데, 대면적 노지는 물론 점적테이프를 많이 사용하는 시설과채류에서도 균일하게 관수할 수 있는 효과가 있다. 기존에 사용하고 있던 점적테이프 밸브만 교체하여 손쉽게 많은 효과를 볼 수 있다.
㈜경농 스마트팜사업팀 황규승 팀장은 “연구과제를 수행하면서 압력보상형 지선밸브가 포함된 ICT 스마트팜 관수시스템을 적용해 대면적 농지도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면서 “첨단 컨트롤시스템을 통해 자동화했고, 압력편차로 인해 발생하는 문제점을 해결해 일반 밸브 대비 약 2배의 면적을 관수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또 “물량편차가 발생하고 물이 부족한 고랭지 현장에서 매우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댓글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